삼성물산, 2070억원 규모 말레이 복합몰 공사 수주
삼성물산, 2070억원 규모 말레이 복합몰 공사 수주
  • 신준영 기자
  • 승인 2019.07.07 12: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말레이시아 KLCC 포디움 투시도 (사진제공=삼성물산)
말레이시아 KLCC 포디움 투시도 (사진제공=삼성물산)

삼성물산은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도심에 총 공사금액 1억7900만달러(2070억원)의 복합몰을 짓는 공사를 단독으로 수주했다고 7일 밝혔다.

삼성물산은 최근 말레이시아 ‘아라 모덴 사’(Arah Moden Sdn Bhd)가 발주한 ‘KLCC 포디움 빌딩’(KLCC Lot L and M Podium) 프로젝트의 낙찰 통지서를 수령했다면서 이같이 전했다.

이 프로젝트는 말레이시아 정부가 추진하는 쿠알라룸푸르 시티 센터 마스터플랜에 포함된 사업으로, 쿠알라룸푸르 도심지역에 최고 지상 6층 높이의 복합몰을 건설하는 공사다.

건물 안에는 쇼핑몰과 백화점뿐 아니라 말레이시아 국영 에너지 회사인 페트로나스의 갤러리도 들어설 예정이다.

공사의 일부 구간은 기둥 없이 외부로 돌출된 ‘비정형 구조’다. 앞서 삼성물산은 세계 최대 규모의 비정형 건축물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를 시공한 바 있다.

총 공사 기간은 40개월로, 오는 15일 착공해 2022년 10월 준공 예정이다.

이 프로젝트는 2022년 말 준공 예정인 신규 지하철 역사와도 연결될 계획이다.

이번 공사의 발주처 아라 모덴의 모회사인 KLCC는 삼성물산이 시공했던 페트로나스 트윈 타워, 맥시스 타워(Maxis Tower), KLCC Lot 91을 발주했던 회사다.

삼성물산은 말레이시아의 랜드마크인 페트로나스 트윈 타워를 건설하며 이름을 알렸고, 현재 말레이시아에서 스타 레지던스, 유엠 시티(UM City), 메르데카 PNB 118(Merdeka PNB 118), KLCC Lot 91 건축 공사를 수행하고 있다.

삼성물산은 “발주처로부터 신뢰를 얻어 연속 수주에 성공했고, 지속해서 좋은 관계를 이어가고 있다”며 “이번 복합몰 공사까지 수주하면서 말레이시아 건축 시장에서 입지를 더욱 견고히 하게 됐다”고 소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