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분양관리지역 13곳으로
미분양관리지역 13곳으로
  • 김유진 기자
  • 승인 2020.08.31 2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광역시 부산진구와 경상북도 영천시가 미분양 관리지역에서 제외됐다.

주택도시보증공사(HUG)는 31일 제48차 미분양관리지역 총 13곳을 선정해 발표하면서 부산진구와 영천시를 제외했다. 지정 사유가 해소되고 3개월의 모니터링 기간이 지났기 때문이다.

이번에 미분양관리지역으로 추가 지정된 곳은 없다. 지난달 말 기준 미분양관리지역의 미분양 주택은 총 1만4046가구로, 전국 미분양 주택 2만8883가구의 약 49%를 차지한다.

미분양 관리지역에서 주택(분양보증 발급 예정인 주거용 오피스텔 포함)을 공급할 목적으로 사업부지를 매입하려면 분양보증 예비심사를 거쳐야 한다. 이미 토지를 사들인 경우에도 분양보증을 발급받으려는 사업자는 사전 심사를 받아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