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G, ‘시니어 주택수리원 일자리 창출 사업’에 1억원 지원
HUG, ‘시니어 주택수리원 일자리 창출 사업’에 1억원 지원
  • 김유진 기자
  • 승인 2020.09.23 1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태복(오른쪽) HUG 부사장과 정미애(왼쪽) 한국노인인력개발원 부산울산지역본부장이 협약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HUG]
김태복(오른쪽) HUG 부사장과 정미애(왼쪽) 한국노인인력개발원 부산울산지역본부장이 협약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HUG]

주택도시보증공사(HUG)는 지난 21일 ‘시니어 HUG 주택수리원 일자리 창출 사업’ 추진을 위해 울산시·울산도시공사·한국노인인력개발원과 비대면 업무협약을 맺고, 한국노인인력개발원에 사업비 1억원을 전달했다고 23일 밝혔다.

시니어 HUG 주택수리원 일자리 창출 사업은 전문기술을 보유한 만 60세 이상 시니어에게는 주택 관리 및 개보수 분야 일자리를 제공하고,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에게는 주거환경개선 서비스를 제공하는 시니어 맞춤형 일자리 사업이다.

지난해에는 부산지역 14명의 시니어 일자리를 창출하고, 고령자친화기업 1개소를 설립(수리수리협동조합)한 바 있다. 올해에는 울산지역으로 일자리 창출 모델을 확대해 사업을 추진한다.

이번 협약에 따라 HUG와 한국노인인력개발원은 사업비 지원 및 사업수행 관리업무, 울산시는 행정지원 및 홍보, 울산도시공사는 임대주택 수리 등의 일감 제공을 담당하는 협업체계를 구축할 예정이다.

기부금 1억원은 사업을 주관하는 한국노인인력개발원이 시행하고 보건복지부가 선정하는 고령자 친화기업 ‘울집수리협동조합’에 지원할 계획이다.

이재광 HUG 사장은 “이번 사업이 지역 내 취약계층 주거환경이 개선되고 은퇴한 시니어에게 양질의 민간 일자리가 지속적으로 제공되는 밑거름이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HUG는 공사 업역인 주거복지·도시재생 관련 민간 일자리 창출 및 일자리 기반 조성에 앞장서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