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엔지니어링 ‘힐스 에비뉴 도봉역 웰가’ 1월 분양
현대엔지니어링 ‘힐스 에비뉴 도봉역 웰가’ 1월 분양
  • 신준영 기자
  • 승인 2020.12.31 23: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힐스 에비뉴 도봉역 웰가_투시도.
힐스 에비뉴 도봉역 웰가_투시도.

현대엔지니어링은 내년 1월 서울시 도봉구 도봉동 일원에 상업시설 ‘힐스 에비뉴 도봉역 웰가’를 분양할 예정이다.

앞서 정당 계약 5일 만에 완판을 기록한 주거용 오피스텔 ‘힐스테이트 도봉역 웰가’ 단지 내 상가로 조성돼 수요자들의 높은 기대를 얻고 있다.

힐스 에비뉴 도봉역 웰가는 지상 1층에 들어서며, 전용면적 20~54㎡ 총 62실로 구성된다. 힐스테이트 도봉역 웰가는 지하 2층~지상 20층, 4개동, 전용면적 59~84㎡ 총 355실 규모로 이뤄진다.

힐스 에비뉴 도봉역 웰가는 앞서 분양한 ‘힐스테이트 도봉역 웰가’ 주거용 오피스텔 335실의 고정 수요를 독점할 수 있다. 힐스테이트 도봉역 웰가는 12월 청약 접수 당시 335실 모집에 3,421건이 접수돼 평균 9.64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하며 정당 계약 5일 만에 완판됐다. 특히 힐스테이트 도봉역 웰가는 전 타입이 ‘투룸’ 이상의 주거용으로 구성돼 원룸 위주의 일반 오피스텔보다 풍부한 수요가 거주할 전망이다.

아울러 상업시설이 도봉구 주거타운 중심 입지에 위치해 있어 풍부한 배후 수요가 기대된다. 상업시설 반경 500m 내에 부동산114 자료 기준 약 6,475가구의 대규모 주거타운이 조성돼 있다. 여기에 힐스테이트 도봉역 웰가 355실 수요까지 포함하면 약 6,800가구가 거주하게 된다.

여기에 지하철 1호선 도봉역과 1·7호선 도봉산역의 중심에 위치한 더블 역세권 입지를 갖춰 유동인구도 풍부할 것으로 보인다. 서울교통공사 자료를 보면 지난 2019년 지하철 7호선 도봉산역 승·하차 인원은 총 780만887명에 이르며, 일일 평균 1만686명이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인근에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C노선이 정차할 예정이어서 추후 유동인구는 더욱 늘어날 전망이다.

공원과 문화시설 등 나들이 장소가 인접한 점도 가치를 올리는 요소다. 단지 북측에 위치한 서울창포원과 인근에 위치한 도봉산 등산객 등의 배후 수요도 기대된다. 아울러 도보권에 성균관대학교 도봉선수촌과 서울북부지방법원, 서울북부지방검찰청 등도 위치해 있어 내방객 및 업무 종사자 수요도 풍부하다.

힐스 에비뉴 도봉역 웰가는 전 호실 지상 1층, 약 45m 길이의 대면형 스트리트 상가로 조성돼 가시성, 접근성이 높다. 약 4.5m의 높은 천장고를 적용해 개방감을 갖췄으며, 광장형 공개 공지를 조성해 유동인구 유입을 극대화할 예정이다.

지상 1층에 상가 전용 주차장도 갖춰 편의성을 높였으며, 수요자들에게 신뢰성과 선호도가 높은 ‘힐스테이트’ 브랜드 상가로 조성돼 브랜드 파워도 기대할 수 있다.

상업시설로 공급되는 만큼 규제에서 비교적 자유롭다는 장점도 있다. 아파트와 달리 청약통장 유무, 거주지 제한, 주택 소유 여부 등에 상관없이 대한민국에 거주하는 만 19세 이상이면 누구나 청약 신청이 가능하다. 대출 시 담보인정비율(LTV)을 최고 70%까지 적용받을 수 있으며, 아파트보다 공시지가 시세 반영률이 낮아 단위 면적당 보유세도 적은 편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